[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VS 독일' 손흥민, 기성용 대신 주장 완장…장현수는?

입력 2018-06-27 21:58

제보하기

(연합뉴스)

신태용 감독이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에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하는 기성용 대신 손흥민에게 주장 완장을 맡겼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관계자는 27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손흥민이 임시 주장 역할을 맡는다고 밝혔다.

손흥민이 주장으로 월드컵 무대를 밟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태용 감독은 기성용이 부상으로 이탈하자 독일전 주장 선정을 놓고 고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부주장(장현수)이 있는 상황에서 손흥민에게 주장 완장을 맡기기란 쉽지 않은 결정이었다.

하지만 장현수가 최근 경기를 통해 실수와 비난을 받고 있는 점에서 정신적인 부담이 커 주장 역할을 맡기기 어려웠을 것이란 분석이다.

과연 이날 손흥민이 한국 축구대표팀 에이스로 독일의 견제를 많이 받게 되는 상황에서 과연 주장으로서 역할을 완벽하게 수행하며 팀 승리를 이끌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국제 관광비행 확대에 선택지 다양…가격ㆍ여행지 골라 타자
  • 3
    [클릭~넥스트 증시] 3월 1주 증시, 미 국채 금리 추가 상승 가능성 있어… “코스피 2950~3150선 전망”

사회 최신 뉴스

  • 1
    기성용, 성폭력 의혹에 “증거 있으면 빨리 내놔라…앞으로 자비는 없을 것”
  • 2
    3월부터 백신 접종자 항체보유 조사…11월 ‘집단면역’ 데이터 모은다
  • 3
    코로나19 백신접종 첫날 이상반응 15건…두통ㆍ구토 등 경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