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주택 분양 2만6000호…전년比 74%↑

입력 2020-05-28 11:00

제보하기

(국토교통부)

지난달 주택 분양과 준공, 착공 물량이 모두 1년 전보다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인허가 실적은 감소했다.

2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전국의 4월 공동주택 분양 실적은 2만5772호로 집계됐다. 전년 동월(1만4760호) 대비 74.6% 증가한 규모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1만1776호로 전년 대비 30.4% 증가했다. 지방은 1만3996호로 144.3% 급증했다.

유형별로 △일반분양은 1만6003호로 48.2% △임대주택은 6099호로 316.6% △조합원분은 3670호로 47.1% 각각 늘었다. 조합원분은 재건축, 재개발, 지역주택조합 등의 사업에서 조합원에게 공급되는 물량이다.

4월 전국 주택 인허가 실적은 3만1884호로 조사됐다. 전년 동월(3만5616호)보다 10.5% 감소했다. 서울은 4340호로 26.1% 증가했다.

수도권은 1만4131호로 전년보다 35.2% 줄었다. 지방은 1만7753호로 28.5% 늘었다.

아파트는 2만2616호로 전년 대비 4.6% 줄었다. 서울 아파트는 2141호로 전년보다 111.6% 급증했다. 전국의 아파트 외 주택은 9268호로 전년보다 22.2% 감소했다.

4월 주택 착공 실적은 전국 4만7318호로 전년 동월(3만6389호)보다 30.0% 증가했다.

수도권은 2만5391호로 31.0%, 지방은 2만1927호로 29.0% 각각 늘었다.

아파트는 3만7991호로 50.0% 증가했다. 서울 아파트는 9000호로 302.5% 급증했다.

전국 아파트 외 주택은 9327호로 전년 대비 15.7% 감소했다.

지난달 주택 준공실적은 전국 4만7827호로 1년 전(3만6029호)보다 32.7% 증가했다. 서울은 7128호로 전년 동월 대비 71.3% 늘었다.

수도권은 2만2254호로 23.0%, 지방은 2만5573호로 42.6% 각각 증가했다.

아파트는 3만9266호로 54.0% 늘었다. 서울의 아파트는 5000호로 410.2% 급증했다. 전국의 아파트 외 주택은 8561호로 전년보다 18.8% 줄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이수지 미담, 뇌종양 아들에게 찾아온 기적…“수지 씨는 천사예요”

부동산 최신 뉴스

  • 1
    [추천!경매물건] 서울 구로구 고척동 센츄리아파트 101동 301호
  • 2
    [오늘의 청약 일정] '길음역 롯데캐슬 트윈골드' 등 견본주택 개관
  • 3
    경매시장으로 옮겨붙은 김포 아파트 매입 열풍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