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 패소, 원정도박 빚 “3억4000여만 원 갚아라”…원조 요정의 불명예

입력 2020-05-27 17:43

제보하기

▲슈 패소 (연합뉴스)

걸그룹 S.E.S. 출신 슈가 원정도박과 관련한 민사소송에서 패소했다.

27일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5부(이동욱 부장판사)는 채권자 박모 씨가 슈를 상대로 한 대여금 반환 청구소송에 대해 “3억4600만 원을 반환하라”라며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앞서 박 씨와 슈는 2017년 미국 라스베이거스 모 카지노에서 인연을 맺었다. 하지만 슈가 도박 등으로 빚을 지고 갚지 않자 자신에게 빌린 3억4000여만 원을 갚으라며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슈는 “법인 도박을 위해 돈을 빌려준 것이므로 법에 따라 돌려줄 수 없다”라고 주장했지만,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패소 판결했다.

한편 슈는 2016년 8월부터 2018년 5월까지 마카오 등 해외에서 26차례에 걸쳐 총 7억9000만 원 규모의 상습도박을 벌였다. 이에 지난해 1월 지난해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로 인해 남편인 농구선수 임효성과의 별거설이 불거지기도 했으며 또한 올해 초에는 도박 등 빚으로 인해 자신 소유의 건물 세입자들에게 보증금을 돌려주지 못해 논란이 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채윤, 웹툰작가 변신…개그우먼 안가연도 네이버 웹툰 연재 ‘전직하는 스타들’
  • 2
    셀트리온헬스케어, 트룩시마ㆍ램시마SC 출시 효과 기대 ‘목표가↑’-신한금융
  • 3
    제주항공 "구조조정 관여한 바 없어"…이스타 노조 주장 정면 반박

사회 최신 뉴스

  • 1
    광주사랑교회 접촉자 4명 코로나 확진…118번 확진자 잠적
  • 2
    서울시, ‘제기동 재개발 해제지역’ 주택성능개선지원구역 지정
  • 3
    코스닥 상장사 평균 연봉 1위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