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남편은 모를 史, 조세호 처음 만나 "친구합시다" 숨은 속내?

입력 2020-03-26 23:41수정 2020-03-27 00:30

제보하기

(출처=KBS 캡처)

김빈우가 조세호와 처음 만났던 상황을 설명했다.

26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4'에서는 김빈우가 출연해 오랜만에 만난 조세호에게 반가움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빈우는 "사실 세호와는 태국 클럽에서 처음 만났다"라며 당시의 상황을 전했다.

김빈우는 "태국 클럽에 있는데 조세호가 다가와 인사를 하더라"라며 "사실 조금 꺼렸다. 조세호와 스캔들이 날까 우려했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조세호 역시 "나도 사정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유재석은 "둘 다 연예인병 말기였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빈우는 사실 조세호를 클럽에서 발견하고 걱정을 했다라며 피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10년 만의 고백이었다. 이에 조세호는 "나는 반가웠다. 김빈우가 나이를 묻더니 '친구 합시다'라고 먼저 말했다"라고 기억했다.

이에 안선영은 "'우린 친구야'라는 말은 철벽을 친 거다"라며 10년 전 김빈우의 속마음을 해석해 웃음을 더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스토리텔링형 매장이 뜬다” 이마트, 차별화 그로서리 매장 ‘토마토 뮤지엄’ 선봬
  • 3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사회 최신 뉴스

  • 1
    로또904회당첨번호 '2·6·8·26·43·45'번…1등 당첨지역 어디?
  • 2
    [오늘의 띠별 운세] 63년생 : 재수 대길하니 주식 투자도 길하며 또한 얻을 것이 많으리라.
  • 3
    ‘사이버사 정치댓글’ 연제욱 금고 2년 확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