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안나, 방송서 언급했던 가족 에피소드에 안타까움 더해져

입력 2020-03-26 20:48수정 2020-03-26 20:54

제보하기

(출처=허안나 인스타그램)

허안나의 친언니가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6일 TV리포터는 허안나의 친언니의 사망 소식을 전하며 허안나가 큰 슬픔에 빠졌다고 보도했다.

허안나의 자매상이 전해지자 과거 그가 방송에서 언급했던 가족 이야기가 주목받으며 안타까움이 더해지고 있다.

허안나는 '개그콘서트'에서 전직 에로배우 세러나 허 캐릭터로 사랑을 받았다. 당시 허안나는 가족들 앞에서 포털사이트에 이름을 검색하니 '허안나 신음' '허안나 동영상' '허안나 엉덩이'가 연관검색어로 등장했다며 가족들이 자연스럽게 떠나갔다며 말해 웃음을 안긴바 있다.

또한 자신의 결혼식에서 축가를 맡았던 안영미가 가슴춤을 추자 아빠가 30년 만에 크게 웃었다고 전하기도 했다.

허안나 친언니의 사망 이유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은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외교부 “한국 3개 업체 진단키트, 미국 FDA 사전승인 획득”
  • 2
    CJ ENM 직원 코로나19 확진 판정…마포 상암동 사옥 폐쇄
  • 3
    구로 만민중앙교회 집단감염 최소 12명…접촉자 약 300명

사회 최신 뉴스

  • 1
    ‘사이버사 정치댓글’ 연제욱 금고 2년 확정
  • 2
    [오늘의 무비타임] 영화 '스물', 김우빈·강하늘·준호 주연…"인생 최대 흑역사를 함께한 세 친구" - 3월 29일
  • 3
    구로 만민중앙교회 집단감염 최소 12명…접촉자 약 300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