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청, '코로나19' 확진 미국 유학생 20~24일 제주관광 동선 공개…한화리조트·제주 해비치호텔앤드리조트 방문

입력 2020-03-26 09:36

제보하기

(출처=제주시청 페이스북)

제주시청이 24일 제주를 떠난 후 25일 서울 강남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미국 소재 대학 유학생 A 씨의 제주관광 동선을 공개했다.

제주시청은 서울시 강남구보건소에서 A 씨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에 대한 공식 통보를 받은 직후 A 씨가 제주에 머물렀던 20~24일의 세부 동선에 따라 관련 장소에 대한 방역 및 소독에 나섰다.

A 씨는 20일 오전 9시 50분께 지인들과 함께 이스타항공 ZE207편을 타고 김포에서 제주로 왔다.

A 씨의 진술과 폐쇄회로(CC)TV, 카드 이용내용 등을 확인한 결과 A 씨와 일행이 제주에 머무는 동안 렌터카를 이용해 애월읍에 있는 디저트 카페와 제주시 일도2동 국숫집, 서귀포시 성산읍 섭지코지 한 카페, 우도 등 20곳을 돌아다닌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한화리조트와 해비치호텔 리조트에서 2박씩 머물렀다. 이후 24일 오후 4시 15분께 제주공항에서 티웨이항공 TW24편을 타고 서울로 돌아갔다.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총 38명으로, 모두 자가격리 조치됐다.

(출처=제주시청 페이스북)

다음은 제주시청이 공개한 제주 방문 미국 유학생(19·여)의 이동 동선이다.

◇제주 방문 미국 유학생(19·여) 이동 동선

△3월 20일

(이스타항공 탑승) 김포공항~제주 오전 9시 50분~오전 11시 → (렌터카 셔틀버스) 퍼시픽 렌터카로 이동 오전 11시 30분~오전 11시 40분 → CU 제주북성로점 낮 12시 13분 → 하이엔드 제주(애월) 오후 1시 15분 → 번영마트(봉개초 근처) 오후 4시 42분 → 한화리조트 제주로 이동 오후 5시

△3월 21일

호텔에서 출발 낮 12시 27분 → 자매국수 본점 오후 1시 54분~오후 2시 17분 → 귤하르방 삼성혈점 오후 2시 18분 → 한화리조트 제주에 도착 오후 5시 40분 → 리조트 내 지하1층 활어매장 방문 오후 5시 47분 → 리조트 내 GS 편의점 방문 오후 5시 50분

△3월 22일

한화리조트 제주 체크아웃 오전 11시 36분 → 드르쿰다 in 성산 낮 12시 30분~오후 2시 30분 → 제주 해비치호텔앤드리조트 체크인, 편의점, 놀멍, 야외수영장 오후 3시 5분

△3월 23일

제주 해비치호텔 1층(조식) 오전 9시~오전 10시 → 해비치 의원(표선) 오전 11시 25분~오전 11시 40분 → 소아약국(표선) 오전 11시 53분~오전 11시 58분 → 성산포항 선착장 도착 낮 12시 36분 → 배 타고 우도로 이동 오후 1시~오후 1시 30분 → 우도하이킹레저 오후 1시 34분 → 원조 로뎀가든 직영점 오후 3시 2분 → 배 타고 성산포항으로 이동 오후 4시 30분~오후 5시 → 성산포수협수산물직판장 오후 5시 31분 → 해왓 오후 6시 30분~오후 7시 10분 → 제주 해비치호텔앤드리조트 지하 편의점, 탁구장, 포켓볼장 이용 오후 8시

△3월 24일

제주 해비치호텔 1층에서 조식 오전 9시~오전 10시 → 제주 해비치호텔앤드리조트 체크아웃 낮 12시 → 윈드1947 카트 테마파크 낮 12시 50분~오후 1시 30분 → 퍼시픽 렌터카 반납 오후 3시 → 렌터카 셔틀버스 이용해 제주공항 이동 오후 3시~오후 3시 25분 → 제주~김포공항 티웨이항공(TW724)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스토리텔링형 매장이 뜬다” 이마트, 차별화 그로서리 매장 ‘토마토 뮤지엄’ 선봬
  • 3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사회 최신 뉴스

  • 1
    로또904회당첨번호 '2·6·8·26·43·45'번…1등 당첨지역 어디?
  • 2
    [오늘의 띠별 운세] 63년생 : 재수 대길하니 주식 투자도 길하며 또한 얻을 것이 많으리라.
  • 3
    ‘사이버사 정치댓글’ 연제욱 금고 2년 확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