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이탈리아 등 해외 생산시설 줄줄이 셧다운

입력 2020-03-24 13:39

제보하기
필리핀, 말레이시아에 있는 시설도 가동 중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포스코의 해외 주요 생산 시설들이 줄줄이 가동 중단되고 있다.

24일 포스코에 따르면 이탈리아 북동부 베로나 인근에 있는 포스코 ITPC는 26일(현지시간)부터 내달 3일까지 공장 가동을 중단하다.

포스코 ITPC는 연간 4만 톤 규모의 스테인리스를 가공하는 공장이다. 이번 조치는 현지 정부의 지침에 따른 것이라고 포스코는 설명했다.

포스코가 코로나19로 인해 공장 가동 중단 조처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필리핀에 있는 POSCO-PMPC 공장은 17일부터 31일까지 가동 중단에 들어갔다. 말레이시아에 위치한 강판 가공센터 POSCO-MKPC 공장은 18일부터 가동이 중단됐다. 가동 중단 시한은 31일까지다.

이외에도 인도에 있는 델리가공센터와 푸네가공센터 또한 31일까지 가동을 멈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동학개미운동’ 1분기 성적표 나왔다
  • 2
    오산시청,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은계동·원동 거주자'…"동선 확인中"
  • 3
    기무라 타쿠야 기부, 마스크 2000장 어디서 구했나?…기부→악플 시달려

기업 최신 뉴스

  • 1
    마힌드라 "쌍용차에 신규 투자 불가…자체적인 자금 확보 도울 것"
  • 2
    첨단바이오의약품 신속허가 길 열린다
  • 3
    펄어비스, 재택근무 기간 29일까지 추가 연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