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 폭락에 증권주 신저가 속출

입력 2020-03-19 17:10

제보하기

▲19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33.56포인트(8.39%) 폭락한 1457.64로 마감했다. (사진제공=한국거래소)

코스피가 19일 1500선이 무너지자 증권사의 주가도 같이 급락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33.56포인트(8.39%) 폭락한 1457.64로 마감했다.

같은 날 메리츠종금증권은 전 거래일보다 22.00% 내린 211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엔 2020원까지 내려 52주 신저가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밖에 미래에셋대우(-20.53%)와 한국금융지주(-13.83%)를 비롯해 한화투자증권(-18.95%), 유안타증권(-20.59%), 삼성증권(-14.39%), 현대차증권(-16.01%), NH투자증권(-10.81%), 대신증권(-11.21%) 등도 동반 급락하며 일제히 신저가로 추락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스토리텔링형 매장이 뜬다” 이마트, 차별화 그로서리 매장 ‘토마토 뮤지엄’ 선봬
  • 3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 2
    CP-CD 금리, 격차 더 커졌다…“자금조달 어려움↑”
  • 3
    무디스, 현대모비스 신용등급 ‘Baa1’ 하향조정 검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