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희, 가구 첫 손님 절친 공유 “500만짜리→50만원 받았다”

입력 2020-02-27 00:43수정 2020-02-27 00:53

제보하기
이천희, 가구 사업체 운영까지 발전

(출처=MBC '라디오스타' )

이천희가 가구에 대해 예능 프로그램에서 언급해 화두에 올랐다.

이천희 가구는 2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그가 연기 외의 일을 언급하면서 자연스레 소환됐다.

이천희는 가구를 만드는 작업을 취미로 하다 현재 직원들과 함께 만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천희는 작업 초기 유명 절친들의 입소문 덕에 판이 커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천희의 첫 가구 손님은 그의 절친인 공유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천희는 한 예능에 출연해 “절친한 친구 공유가 가구 공방 론칭 첫 손님이다”며 “오크 원목 8인용 테이블을 주문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최소 500만원인 것 아니냐는 질문을 받자 이천희는 “50만원만 받았다”고 답했다. 전화 연결에서 공유는 “재료값만 받고 준다고 하길래 받았다”고 주장했고 이천희는 “공유가 싸다며 소개한 14명에게도 비슷한 가격에 제공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대량 실업’에 조급해진 트럼프...OPEC+ 중재 안 먹히니 ‘관세 카드’
  • 3
    소득 줄었어도 못 받고, 늘었는데 받고…재난지원금 선정기준 논란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2
    '복면가왕' 랍스타는 원더걸스 혜림, 7년째 연애 중…남자친구는 태권도 선수 신민철
  • 3
    강하늘 공식입장, 이태은과 열애설 부인… '신흥무관학교'서 만나 2년 열애? "사실 무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