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승리 위해 백의종군 할 것"

입력 2020-02-15 14:06

제보하기

▲딸의 KT 특혜 채용 개입 혐의를 받고 있는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 4차 공판에 출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김성태 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성태 의원은 15일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보수우파의 승리와 우리 당의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기로 결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저는 문재인 정권을 불러들인 원죄가 있는 사람으로서 자유우파의 대동단결을 위해 기꺼이 저를 바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며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에게 개혁 공천, 이기는 공천을 간곡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문수 자유통일당 대표, 유승민 새로운보수당 의원,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 등 지난날의 아픈 상처로 서로 갈라져 있는 보수우파에 통 큰 화해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사무총장 출신으로 제18대 국회에 처음 입성했으며, 서울 강서을 지역에서 3선을 지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2
    메르세데스-벤츠 논현 서비스센터 '코로나19' 의심환자 음성 판정
  • 3
    문재인 대통령 “중국인 전면 입국금지 불가능”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국제유가, 코로나19 팬데믹 공포에 급락…WTI 4.9%↓
  • 2
    '컷오프' 반발 통합당 윤상현, 미추홀을 무소속 출마 선언
  • 3
    이현재ㆍ민경욱 컷오프…통합당, 인천 미추홀갑에 전희경 공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