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인재개발원 우한 교민 173명, 2주 격리 마치고 전원 퇴소

입력 2020-02-15 10:35

제보하기

▲15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원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1차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14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친 교민들이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퇴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귀국해 충청북도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 머물던 교민 173명이 전원 퇴소했다.

2주 간의 격리 생활을 마친 교민들은 15일 오전 9시 50분께 정부합동지원단이 준비한 대형 버스 9대에 나눠타고 인재개발원을 떠나 각자의 집이나 국내 체류지로 출발했다.

불필요한 주민 접촉 차단을 위해 별도의 환송식은 진행되지 않았다.

이날 인재개발원 앞에는 정세균 국무총리와 이시종 충북지사, 송기섭 진천군수, 조병옥 음성군수 등 지역 지방자치단체장, 주민들이 나와 떠나는 교민들을 환송했다.

이들은 지난달 31일 1차 전세기로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 이곳에 입소한 뒤 코로나19 잠복기(14일) 동안 머물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2
    이현재ㆍ민경욱 컷오프…통합당, 인천 미추홀갑에 전희경 공천
  • 3
    뉴욕증시, 코로나19 공포·연준 긴급 성명에 혼조세…다우 1.39%↓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29일 채널CGV·OCN·수퍼액션·씨네프·스크린…위플래시·우리들·어바웃타임·걸캅스·나쁜 녀석들·다이하드4.0·아이 캔 스피크·빌리 엘리어트 등
  • 2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3
    코로나16 국내 사망자 16명으로 늘어…대구서 추가 사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