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2020년 재생에너지 민간단체 협력사업' 공모 시작

입력 2020-02-14 17:03

제보하기
주민 재생에너지 수용성 제고 사업 추진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에너지공단은 14~28일 '2020년 재생에너지 지역 확산을 위한 민간단체 협력사업' 공모를 진행한다.

올해 공모 주제는 △지역 내 재생에너지 보급 프로젝트와 연계한 주민 수용성 제고 사업 △지역 맞춤형 재생에너지 보급 모델 개발 △태양광 피해예방, 발전사업 창업, 안전관리 홍보·교육 등이다. 이외에도 지역 주민의 재생에너지 수용성을 높이기 위한 사업의 추가 제안이 가능하다.

공모 참여 자격은 비영리 민간단체 또는 비영리 법인으로 기초지자체와 컨소시엄을 이뤄 신청해야 하며 단체당 최대 1억3000만 원, 총 4억9000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에너지공단은 공모 이후 평가위원회를 통해 단체역량, 사업계획, 예산 타당성 등 4가지 항목을 고려해 사업 선정 평가를 진행하고, 다음 달 중 평가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에너지공단 관계자는 "지역 내 재생에너지 관련 현안을 중심으로 주민 수용성 제고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라며 "향후 최종 선정 단체의 사업 추진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하고, 사업 성과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모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에너지공단 홈페이지(www.energy.or.kr)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문의는 에너지공단 홍보실(052-920-0313, 314)로 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2
    메르세데스-벤츠 논현 서비스센터 '코로나19' 의심환자 음성 판정
  • 3
    문재인 대통령 “중국인 전면 입국금지 불가능”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뉴욕증시, 코로나19 공포·연준 긴급 성명에 혼조세…다우 1.39%↓
  • 2
    국제유가, 코로나19 팬데믹 공포에 급락…WTI 4.9%↓
  • 3
    '컷오프' 반발 통합당 윤상현, 미추홀을 무소속 출마 선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