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이크쉑, 싱가포르 2호점 '닐로드점' 오픈

입력 2020-02-06 10:04

제보하기

(사진제공=SPC그룹)

SPC그룹은 7일 ‘쉐이크쉑(Shake Shack)’ 싱가포르 2호점 ‘닐로드(Neil Road)점’을 연다고 6일 밝혔다.

쉐이크쉑 닐로드점은 과거 ‘타이거 밤(Tiger Balm, 호랑이 연고)’ 공장이 있던 곳으로 현지인들에게 잘 알려진 건물 1층에 450㎡, 138석 규모로 자리 잡았다.

쉐이크쉑 닐로드점은 매장 주변이 1900년대 싱가포르의 역사와 문화를 간직한 거리의 특성을 살려 인테리어에 ‘페라나칸(Peranakan 중국과 말레이시아의 혼합 문화를 지칭)’ 스타일의 기하학적인 패턴을 활용했다.

외부는 싱가포르 아티스트 ‘샘 로(Sam Lo)’와 협업한 전통적인 이미지의 대형 벽화를 통해 고풍스러운 느낌을 살렸으며 내부는 핑크와 민트 색의 좌석과 화이트 메뉴 보드 등으로 우아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쉐이크쉑 닐로드점에서는 쉑버거, 쉑스택, 스모크쉑 등의 대표 메뉴 외에 무항생제 닭가슴 통살을 수비드(Sous-videㆍ저온조리) 방식으로 조리하고 허브와 버터밀크로 만든 마요 소스를 가미한 ‘치킨쉑’을 선보인다.

이밖에도 싱가포르 지역 특징을 활용한 콘크리트(아이스 디저트) 2종을 시그니처 메뉴로 선보인다.

싱가포르 디저트에 자주 쓰이는 검은 참깨를 쉐이크쉑 만의 독창적인 레시피로 구성한 ‘오픈 세서미(Open Sesame, 열려라 참깨)’는 검은 참깨 페이스트와 플레인 바닐라 브라우니를 섞고 검은 참깨와 금가루가 뿌려진 초콜릿을 얹어 시각적 이미지를 강조했다.

‘아이 오브 더 타이거(Eye of the Tiger, 호랑이의 눈)’는 리치, 산딸기, 쇼트브레드(Shortbread, 비스킷의 일종) 등을 혼합한 바닐라 커스터드에 라임 껍질을 올려 상큼함을 극대화했다.

쉐이크쉑 닐로드점은 메뉴 중 ‘쉑어택((Shack Attack)’ 콘크리트 매출의 5%를 예술을 통해 장애인에게 기회를 제공하는 지역 비영리 단체 VSA(Very Special Arts Singapore)에 기부할 예정이다.

SPC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싱가포르 고객들에게 쉐이크쉑이 추구하는 '파인캐주얼' 콘셉트의 다양한 메뉴와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문화를 적극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아, 딸 위한 세 번의 결혼…딸 윤서진은 SNS 스타 ‘팔로워만 5만 명’
  • 2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3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기업 최신 뉴스

  • 1
    풀무원, 냉동 피자 출시 두 달만에 누적 판매 100만 판 돌파
  • 2
    노재석 SK아이테크놀로지 사장 "올해 '빅 점프' 원년…글로벌 시장 선도할 것"
  • 3
    애니메디솔루션, 국내 최초 ‘3D프린팅 기반 맞춤형 코 보형물’ 식약처 허가 획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