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1월 2만484대 판매…전년 대비 47.1%↓

입력 2020-02-03 14:33

제보하기
내수, 신차 출시로 전년 대비 0.9% 증가…수출 54% 감소

▲한국지엠 2020년 1월 판매실적 (사진제공=한국지엠)

한국지엠(GM)이 지난달 내수 5101대, 수출 1만5383대 등 총 2만484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3만8705대)보다 47.1% 감소한 수치다.

내수 판매는 주요 신차 출시에 힘입어 전년 동월(5053대) 대비 0.9% 늘었다.

스파크는 지난해 1월 대비 19.6% 증가한 2589대가 팔리며 내수 판매 실적을 견인했다.

픽업트럭 콜로라도는 전월 대비 20.3% 증가한 777대 판매되며 3개월 연속 판매 상승세를 보였다.

트래버스와 이쿼녹스, 볼트EV 등 쉐보레의 수입 판매 모델은 1월에도 합계 판매량 1000대 이상을 기록하며 꾸준한 실적을 유지했다.

반면, 수출은 지난해 1월(3만3652대)보다 54.3% 줄어든 1만5383대에 그쳤다.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한국지엠 영업 및 서비스 부문 부사장은 “지난해 쉐보레 트래버스와 콜로라도에 이어 최근 국내 출시돼 이달 본격 고객 인도를 앞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시장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며 “이들 신차가 쉐보레 브랜드 이미지 전반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제품과 프로모션을 선보이며 국내 소비자들에게 더 많은 선택지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사진제공=한국지엠)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성훈 자축, 솔로 데뷔 19주년…젝스키스 재결합→탈퇴까지 '다사다난'
  • 2
    ‘동상이몽’ 정찬성 아내 박선영, 조제 알도와 대결 후 결혼 결심…“내가 지켜줘야겠다”
  • 3
    혜은이 심경, 30년 만에 이혼한 이유…"김동현이 먼저 하자고 해"

기업 최신 뉴스

  • 1
    “카타르 국영석유사, 국내 조선 '빅3'와 23조 규모 LNG선 계약”
  • 2
    "덴탈 마스크는 민간이 유통…식약처 허가 제품은 '의약외품' 표시"
  • 3
    제네릭 난립 막는다…직접 생동 시험 실시한 제약사 공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