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제국, '음란물 유포 혐의'로 검찰 송치

입력 2020-01-23 10:51수정 2020-01-28 08:12

제보하기

(연합뉴스)

프로야구 전 LG 투수 출신 류제국(37)이 음란물 유포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23일 서울 성동경찰서에 따르면 류제국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지난주 검찰에 송치됐다.

류제국은 지난해 11월 음란물 유포 등의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들에게 피소된 바 있다.

이에 류제국 측 변호인은 “류제국이 고발인들에게 음란물을 유포한 것은 아니다”며 “수사 중인 사안에 대하여는 성실히 수사에 임할 것이고, 추후에 사실이 확인 되는대로 입장을 표명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경찰은 류제국의 휴대전화를 대상으로 디지털포렌식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범죄의 특성상 자세한 사항에 관해선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고소영 SNS, '♥' 장동건은 어디에?
  • 2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3
    손예진 종영소감, 데뷔 20년차 연기 내공 원없이 풀었다…'도깨비' 시청률 경신

사회 최신 뉴스

  • 1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 현빈♥손예진·고소영 SNS·홍현희 다이어트·손오공 방탄소년단
  • 2
    남원 사매 2터널 사고 발생…차량 수십대 추돌, 1명 사망·28명 부상
  • 3
    30번째 확진자 동선, 서울대병원ㆍ강북서울외과 방문…기자도 접촉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