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원, 전처와 예비신부의 공통점 보니

입력 2020-01-22 23:38수정 2020-01-23 00:00

제보하기

(출처=류시원 SNS)

류시원이 또 한 번의 결혼을 앞두고 있다.

류시원은 내달 연하의 여성과 백년가약을 맺을 예정이라고 22일 소속사를 통해 밝혔다.

류시원의 이번 결혼은 초혼이 아니다. 류시원은 이미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한차례 부부의 연을 맺었지만 결혼 2년 만에 파경을 맞고 말았다. 당시 류시원의 전처는 이혼소송 당시 대리인을 통해 “남편을 배려해 이혼 사유에 대해 기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특히 재산권 합의에 대해 “류시원이 어떻게 나오느냐에 따라 달라지지 않겠냐”며 “언론플레이 하지 않고 순조롭게 흘러가길 바란다”고 경고를 보내기도 했다.

류시원의 재혼 상대 또한 전처와 마찬가지로 일반인 여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나이 차이는 현재 알려지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아, 딸 위한 세 번의 결혼…딸 윤서진은 SNS 스타 ‘팔로워만 5만 명’
  • 2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3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무비타임] 2월 18~19일 채널CGV·OCN·수퍼액션·씨네프·스크린…매기스 플랜·투모로우 랜드·도둑들·백 투 더 퓨처·러브픽션·열한 시·워터 포 엘리펀트·증인·복수자 등
  • 2
    웅진씽크빅 웅진주니어, ‘삼거리 양복점’ 라가치상 수상​
  • 3
    출장ㆍ회식ㆍ행사 ‘올스톱’….'코로나19'가 바꾼 직장 풍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