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전국 강추위에 일부 지역 눈발…서울 아침 영하 6도

입력 2020-01-14 19:44

제보하기

(연합뉴스)

수요일인 15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서울이 -6도까지 내려가는 등 전국이 영하권으로 떨어져 춥겠다.

기상청은 아침 최저기온은 -12∼-1도, 낮 최고기온은 1∼8도가 될 것이라고 14일 예보했다.

지역별 아침 기온은 서울 -6도, 수원 -7도, 춘천 -8도, 대전 -5도, 대구 -3도, 광주 -4도, 부산 -1도 등이다.

경기도 연천(-12도), 포천(-12도), 파주(-11도) 등 경기 북동부와 강원 내륙 산지는 아침 기온이 -12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강원 북부 동해안 지역에는 이른 오전에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으니 건강 관리와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대기 확산은 원활해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해상에서는 물결이 최대 1.5∼4.0m로 높게 일겠다. 특히 동해에는 초속 10∼16m(시속 35∼60㎞)에 이르는 거센 바람과 함께 2∼4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예상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가 필요하다.

동해안은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중국 우한 폐렴, 박쥐→밍크→사람 가능성 제기…'밍크' 어떤 동물?
  • 2
    [증시 키워드] 마스크ㆍ백신 관련주 급등세 얼마나 이어질까
  • 3
    우한 폐렴 관련주 투자한 VC는

사회 최신 뉴스

  • 1
    검찰 '유재수 감찰 무마' 백원우ㆍ박형철 기소…"조국 공범 혐의"
  • 2
    전영록 나이, 70세 앞두고 냉동인간 급 ‘동안 미모’…50년 지기 이홍렬과 ‘섬 생활’
  • 3
    중국 춘제 전후 중국인 9만 명 입국…'신종 코로나' 사태 이후 감소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