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용접협회, 주예지 '유감' 표명…"청년층 인기 직업 됐는데"

입력 2020-01-14 17:57

제보하기
주예지 실언 논란에 대한용접협회 "사과해야"

(출처=주예지 유튜브 영상 캡처)

대한용접협회가 주예지 강사의 용접공 비하 논란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14일 아시아경제 보도에 따르면 사단법인 대한용접협회 민용철 협회장이 인터뷰를 통해 주예지 강사 발언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민 회장은 "주예지 씨의 발언 내용은 용접공 직업을 비하한 것"이라면서 "공식 사과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전날 주예지 강사가 유튜브 생방송 중 "낮은 성적 나올 거면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 한다"라는 취지의 발언으로 비판에 휘말린 것과 관련해 나온 입장 표명이다.

특히 대한용접협회 민용철 회장은 "용접에 대한 인식이 예전과 많이 달라져 젊은이들도 많이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작업 환경도 나아졌고 수입도 높은 직업"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중국 우한 폐렴, 박쥐→밍크→사람 가능성 제기…'밍크' 어떤 동물?
  • 2
    도미니크 팀 누구? 세계 랭킹 5위 테니스 선수…여자친구도 테니스 선수 ‘눈길’
  • 3
    우한 폐렴 관련주 투자한 VC는

사회 최신 뉴스

  • 1
    ‘곡성’ 해석만 수백 가지…나홍진 감독 “맞는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다” 흥미진진
  • 2
    경찰 "우한 폐렴 격리 거부하면 현행범 체포"…대응 매뉴얼 배포
  • 3
    도미니크 팀 누구? 세계 랭킹 5위 테니스 선수…여자친구도 테니스 선수 ‘눈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