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서울 금천·광진구 등 기숙사형 청년 주택 입주자 612명 모집

입력 2019-12-29 11:00수정 2019-12-29 12:56

제보하기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 공급할 청년주택 개요.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내년 1월 15일부터 서울 금천ㆍ광진구, 경기 화성시에 기숙사형 청년주택에 입주할 청년 612명을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기숙사형 청년주택은 기존 주택을 매입해 생활편의시설 등을 설치한 후 운영기관이 기숙사와 비슷하게 운영하는 주택을 말한다. 대학교 내 기숙사ㆍ원룸과 유사한 수준의 주거 여건을 시세 반값 이하로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이번에 공급되는 기숙사형 청년주택은 한국사학진흥재단,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운영ㆍ관리한다.

지역별 모집 인원은 서울 금천구 독산동 189명, 서울 광진구 구의동 63명, 경기 화성시 봉담읍 360명이다. 월평균 기숙사비는 19만~31만 원이다. 최대 6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입주 대상은 본인과 부모의 월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3인 기준 540만1814원) 이하인 대학생ㆍ대학원생 또는 만 19~39세 청년이다. 입주 신청자 중 소득 수준 등을 고려해 입주 우선권을 부여한다.

입주를 희망하는 청년은 내년 1월 15일부터 한국사학진흥재단 행복기숙사 홈페이지와 LH 온라인 청약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당첨자 발표 예정일은 내년 2월 18일이다. 입주는 내년 2월 중에 시작할 계획이다.

입주자 모집 관련 상세 일정 및 세부 선발 기준, 실별 기숙사비 등은 각 홈페이지에 게시되는 입주자 모집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 3
    멕시코 거부에 OPEC+ 감산 합의 불발…10일 G20 에너지장관 회의에 초점

부동산 최신 뉴스

  • 1
    LH, 전세임대 공급 재개…총 8840가구 규모
  • 2
    포스코건설, 수원 '더샵 광교산 퍼스트파크' 20일부터 분양
  • 3
    LH, 고양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 사업추진 본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