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숙, 남편 윤종과 초면에 키스까지…“오래 만난 남자와 헤어지고 슬펐다”

입력 2019-12-11 00:45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배우 김현숙과 남편 윤종의 첫 만남이 눈길을 끈다.

10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김현숙-윤종 부부가 합류한 가운데 두 사람의 첫 만남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현숙은 지난 2014년 동갑내기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윤종과 교제 1년 만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당시 김현숙은 ‘막돼먹은 영애씨’에서 노처녀 영애로 활약하고 있어 더욱 놀라움을 안겼다.

김현숙은 ‘인생술집’을 통해 “오래 만난 남자와 헤어지고 슬픔에 빠져 있을 때 뮤지컬 동료가 지인을 불렀는데, 지인의 남동생이 남편이었다”라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후 김현숙은 대리기사를 기다리는 사이 남편과 첫 키스를 했다. 그리고 4개월 만에 초고속 결혼 소식을 전했으며 이듬해 아들 하민이를 출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중국 우한 폐렴, 박쥐→밍크→사람 가능성 제기…'밍크' 어떤 동물?
  • 2
    [증시 키워드] 마스크ㆍ백신 관련주 급등세 얼마나 이어질까
  • 3
    우한 폐렴 관련주 투자한 VC는

사회 최신 뉴스

  • 1
    검찰 '유재수 감찰 무마' 백원우ㆍ박형철 기소…"조국 공범 혐의"
  • 2
    전영록 나이, 70세 앞두고 냉동인간 급 ‘동안 미모’…50년 지기 이홍렬과 ‘섬 생활’
  • 3
    중국 춘제 전후 중국인 9만 명 입국…'신종 코로나' 사태 이후 감소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