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시개입+운용수익증가..외환보유액 두달째 사상최고 4070억달러 돌파

입력 2019-12-04 06:00

제보하기
글로벌 달러화 강세에 증가폭 축소..10월 외환보유액 세계 9위 유지

외환보유액은 두달 연속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 원·달러 환율이 두달째 급락(원화강세)하면서 외환시장에서 달러 매수개입에 나선데다, 운용수익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다만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증가폭은 축소됐다.

(한국은행)
4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11월말 외환보유액은 전월말대비 11억4000만달러 증가한 4074억6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말(4063억2000만달러)에 이어 사상최고치를 경신한 것이다.

이는 같은기간 원·달러 환율이 급락함에 따라 외환시장에서 달러화를 매입하고 원화를 풀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그만큼 원·달러 환율 하락을 방어한 셈이다. 아울러 외화자산에 대한 운용수익이 증가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

실제 11월말일자 기준 원·달러 환율은 1181.2원으로 전월말(1163.4원)보다 17.8원(1.5%) 급등했다. 다만 11월 평균 기준으로는 1167.45원을 기록해 전달(1184.13원)대비 16.68원(1.4%) 급락했다. 이는 2018년 1월(-19.08원, -1.8%) 이후 1년10개월만에 가장 큰 폭으로 떨어진 것이다. 10월에도 13.42원(1.1%) 하락한 바 있다.

다만 한은은 환시개입 여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박성호 한은 외환회계팀장은 “달러인덱스 상승에도 불구하고 외화자산 운용수익이 더 크게 증가하면서 외환보유액이 늘었다”면서도 “환시개입여부는 모른다”고 설명했다.

통상 국제외환시장에서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 유로화와 엔화 등 기타투자자산의 달러화 환산액이 감소한다. 실제 11월말 기준 주요 6개국 통화대상 달러화지수(DXY)인 달러인덱스는 98.27로 전월말(97.35)대비 0.9% 상승했다(한국시간 기준 98.37, 0.7% 상승)(절상). 유로화(-1.3%)와 엔화(-0.7%), 호주달러화(-1.9%)는 각각 전월대비 하락(절하)한 반면, 파운드화(0.1%)는 상승(절상)했다.

부문별로 보면 국채나 정부기관채, 회사채, 자산유동화증권 등에 투자하는 유가증권은 전월말보다 27억1000만달러 증가한 3765억1000만달러를 기록했다. 반면, 해외 중앙은행이나 주요 글로벌은행에 보관해 둔 현금성 예치금은 15억2000만달러 감소한 201억6000만 달러를 나타냈다.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은 전월과 같은 33억7000만달러를, IMF 회원국이 출자금 납입 등으로 보유하는 IMF에 대한 교환성통화 인출권리인 IMF포지션은 5000만달러 줄어든 26억2000만달러를 기록했다. 금은 전월과 같은 47억9000만달러(104.4톤)를 유지했다.

(한국은행)
한편 10월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4063억달러)는 세계 9위 수준을 유지했다. 1위는 3조1052억달러를 나타낸 중국이 차지했다. 이어 일본(1조3245억달러), 스위스(8460억달러), 러시아(5409억달러), 사우디아라비아(4893억달러) 순이었다. 인도(4541억달러)는 2016년 9월 이래 처음으로 홍콩을 추월해 한 단계 상승한 7위를 기록했고, 홍콩(4406억달러)은 우리보다 한 단계 위인 8위를 기록했다. 브라질(3698억달러)은 우리보다 한 계단 아래인 10위를 유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현희 근황, 대학로서 연극 무대 활약…리즈시절 미모 보니
  • 2
    [특징주] 일진홀딩스, 오리니아 세계최초 루푸스 FDA 임상3상 성공 ‘강세’
  • 3
    [증시 키워드] 임상성공 소식에 젬백스ㆍ삼성제약↑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더불어민주당, 12월 임시국회 소집요구서 제출
  • 2
    더불어민주당 공정수사촉구특위, 간담회 재추진… "검ㆍ경 불참했지만"
  • 3
    한국철도, 반극동 코레일테크 대표이사 해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