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억만장자 재산 10년만에 감소…중국에서 두드러져”

입력 2019-11-08 21:38

제보하기

(게티이미지뱅크)

지난해 전 세계 억만장자들의 재산이 10년 만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로이터 통신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위스의 UBS 은행과 영국의 회계컨설팅 기업 PwC가 이날 발간한 ‘억만장자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 억만장자들의 재산은 약 8조5390억 달러(약 9883조9000억 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대비 3880억 달러(약 449조1000억 원) 감소한 것으로 10년 만에 처음이다.

보고서는 미중 무역갈등과 전 세계 정치적 불확실성 등에 따른 결과라고 분석했다.

USB의 요제프 슈타들러 초고도 순자산운용 부문 대표는 “지정학적 요소 때문에 지난해 억만장자들의 재산이 2008년 이후 처음 감소했다”고 말했다.

이 같은 감소는 특히 중국에서 두드러졌다.

중국은 지난해 성장률 둔화와 증시 위축, 위안화 약세 등이 더해지면서 억만장자들의 재산이 달러 기준 12.8% 줄었다. 전 세계 억만장자 명단에서도 중국인 수십 명이 이탈했다.

반면 미국 억만장자 수는 지난해 말 현재 749명으로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감소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UBS 미국 법인의 존 매슈 개인자산운용 부문 대표는 “이번 보고서는 미국 경제의 회복력을 보여주고 있다”고 평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전현무♥이혜성 이은 열애설 주인공은…정진운♥경리, 곰신커플 탄생?
  • 2
    [수능 D-1] "2020학년도 수능 시간표·수능 준비물 확인하세요"
  • 3
    수능 자리 배치도 무엇…"11번·17번 운 좋은 것" 가장 나쁜 자리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연천 매몰지 감독 강화…"살처분 돼지 인근 하천 일제점검"
  • 2
    문재인 대통령, 고 박단비 대원 유가족과 동료들에 "깊은 위로"
  • 3
    한국당 없이 與野 157명, '개성공단ㆍ금강산관광 재개촉구 결의안' 발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