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10년간 평택 3개고에 3.6억 지원한다

입력 2019-11-08 12:35

산업역군 공업고에 장학금, 기자재, 특강 등 지원

▲유의동 국회의원, 안동일 현대제철 사장, 정장선 평택시장(왼쪽세 번째부터)이 8일 진행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제철 )

현대제철이 평택 공업계 고등학교 우수 인력 양성과 발전을 위해 장학금과 기자재, 특강 등을 지원키로 했다.

평택시와 현대제철은 8일 평택시청에서 정장선 평택시장, 안동일 현대제철 사장을 비롯해 평택시 유의동 국회의원(바른미래당), 평택기계공고, 동일공고, 안중고 교장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관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으로 현대제철은 향후 10년동안 평택지역 3개공업고에 3억6000만 원을 지원한다. 내년부터 매년 3600만원을 지정 기탁할 예정이다.

또 특강과 초청 견학을 통해 고교생들에게 산업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제철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우선 학교 측이 선정한 우수 학생에게는 장학금을 지급하고 학교에는 각종 실습용 기자재를 지원한다.

아울러 현대제철에 재직 중인 석박사급 연구원 등이 정기적으로 학교를 방문해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며 제철소 견학도 함께 추진한다.

안동일 사장은 “철강의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물질적인것보다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카카오 페이지’ 웹툰 ‘도굴왕’ 깜짝 퀴즈 등장…파산 동료 ‘ㅇㅇㄹ ㅎㅌ’ 누구?
  • 2
    [내일 날씨] 낮부터 전국 비…“우산 챙기세요”
  • 3
    한혜진 “다신 방송 커플 안 해”…전현무, 이혜성과 새로운 공개 열애 ‘극과 극 행보’

기업 최신 뉴스

  • 1
    한창수 아시아나 사장 "안정적 수익 창출 할 수 있어"
  • 2
    광주·대전·울산·전북·전남·경남·제주 등 7개 지역 규제자유특구로 지정
  • 3
    단독 롯데주류, '위스키 상징' 부평공장 문 닫는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