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SM엔터 뭉쳤다…"NUGU로 레드벨벳 아이린 알람, 에브리싱 노래"

입력 2019-11-08 09:31

제보하기

(사진제공=SK텔레콤)

통신사 1등 SK텔레콤과 엔터테인먼트 1위 SM엔터가 뭉쳤다.

SK텔레콤은 SM엔터테인먼트와의 협력을 통해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NUGU)’에 ‘누구 셀럽 알람’과 ‘SMTOWN 스케줄’ 등 신규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누구 셀럽 알람’은 최근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레드벨벳 아이린’의 목소리로 고객이 희망하는 다양한 알람을 제공하는 기능으로, SK텔레콤의 음성합성(DNN-TTS) 기술을 통해 아티스트의 생생한 알람 문구를 들을 수 있다.

이번 서비스는 ‘레드벨벳 아이린’의 목소리로 자신만의 애칭을 직접 설정할 수 있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알람음과 자신만의 애칭 설정은 ‘누구’ 앱에서 할 수 있다.

‘SMTOWN 스케줄’은 SM 소속 아티스트의 공식 스케줄을 알려주는 서비스로, ‘누구 오픈 플랫폼’을 통해 개발되었으며, 아이린의 목소리로 일정을 알려준다.

SK텔레콤은 이들 서비스 외에도 모바일 노래방 앱으로 선풍적 인기를 끌고있는 ‘에브리싱’을 ‘누구 네모’ 전용 서비스로 개발∙출시했다. 고객들은 ‘누구 네모’에 블루투스 마이크만 연결하면 언제 어디서든 노래방 기능을 즐길 수 있다.

‘누구 네모 에브리싱’은 간단한 음성 명령만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가 “아리아, 에브리싱 노래방 시작해줘(열어줘)” 하면 서비스가 실행되고, “아리아, 레드벨벳 노래 검색해줘”, “아리아, 빨간맛 노래 시작해줘” 라고 하면 가수 이름과 노래 제목으로 검색 뿐 아니라 바로 노래 시작도 가능하다.

‘누구 네모 에브리싱’은 ‘싱위드스타’ 기능을 탑재해 이용자가 실제 아티스트와 함께 노래하는 듯한 생생함을 느낄 수 있다. ‘싱위드스타’는 좋아하는 아티스트와 함께 듀엣을 할 수 있는 기능으로, ‘누구 네모’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아티스트의 영상과 자막을 제공한다. 이번 ‘누구’ 신규 서비스 출시는 SM엔터테인먼트와 협력의 결실로, 양사는 지난 1월 ‘CES 2019’에서 기술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SK텔레콤 이현아 AI서비스 단장은 “이번 서비스는 SK 텔레콤과 SM엔터테인먼트가 전략적 협력 관계로 출시하는 첫 번째 결과물로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은 고객을 위한 다양한 AI서비스를 함께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리 오빠’ 권모씨, 징역 10년 구형 “가족에게 미안해”…정준영 절친 ‘황금 인맥’의 몰락
  • 2
    [수능 D-1] "2020학년도 수능 시간표·수능 준비물 확인하세요"
  • 3
    수능 자리 배치도 무엇…"11번·17번 운 좋은 것" 가장 나쁜 자리는?

기업 최신 뉴스

  • 1
    [지스타 2019] 박양우 장관 "게임에 공격적인 지원 아끼지 않을 것"
  • 2
    [지스타 2019] ’로스트아크‘ 2019 게임대상 수상…6관왕 달성
  • 3
    재계 "정부 규제 개선안 다행이지만…경제정책 큰 줄기도 바뀌어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