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영업활동 위축 가능성…유통주 변동성 확대”-키움증권

입력 2019-11-08 09:05

제보하기

키움증권은 8일 쿠팡의 영업활동 위축에 따른 반사이익 기대감으로 유통업체의 주가 변동성이 확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상준 연구원은 “최근 소프트뱅크의 비전펀드가 대규모 손실을 기록하면서 쿠팡의 공격적인 영업활동이 위축될 가능성이 제기됐다”며 “그동안 쿠팡의 공세에 가장 큰 어려움을 겪었던 할인점의 수익성 회복에 대한 기대가 주가에 반영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향후 쿠팡의 연간 실적이 공개되는 시점 혹은 쿠팡이 거액의 신규 투자를 받는 시점까지 할인점 업체들의 주가는 관련 이슈에 반응하며 큰 변동성을 보이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다만 “쿠팡의 영업활동이 위축된다고 해도 할인점 업체들의 주가가 추세적으로 상승하려면 결국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선행돼야 한다”고 분석했다.

박 연구원은 “11월에는 휴일 수 증가와 중국 광군제 등 호재로 주요 유통업체들의 매출 흐름이 선방할 가능성이 있지만 수요 일부가 11월로 앞당겨진 점을 고려하면 12월 매출은 다시 부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12월 매출 흐름이 확인되는 시점이 중기적으로 주요 유통업체 주가의 변곡점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오늘 날씨] 전국 맑고 경북ㆍ충남ㆍ강원 비, 낮 최고기온 20도…미세먼지 농도 보통~나쁨
  • 2
    한국 vs 일본 야구, 황재균 동점 홈런 '쾅'…3회초 현재 1-1
  • 3
    ‘김포 화재’ 월곶면 공장서 불, 1시간 30분 만에 진화…“인명 피해 없어”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대유에이피, 중국 자동차부품업체 55억 원에 인수
  • 2
    미래SCI, 유형자산 64억 원에 처분
  • 3
    아이원스, 국방부문 분할해 ‘시트라’ 설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