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드래곤, 제작비 증가에도 안정적인 실적 ‘매수’ -DB금융

입력 2019-11-08 08:24

DB금융투자는 8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대작 리스크 등 시장 우려를 해소하고, 제작비 증가에도 안정적인 이익을 시현하고 있다며 목표주가 10만7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신은정 DB금융투자 연구원은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1% 증가한 1312억 원, 영업이익은 49.3% 감소한 109억 원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신 연구원은 “드라마 의사요한 등 매출 반영으로 편성 판매가 전년 동기 대비 24.4% 성장했다”며 “작년 미스터선샤인의 높은 기저에도 아스날연대기, 호텔델루나 등 대형 IP 글로벌 지역으로 진출하면서 판매 매출 감소는 5.4%에 그쳤다”고 분석했다.

이어 “대작 리스크 등 노이즈를 해소하고, 제작비 증가에도 3개 분기 연속 안정적인 이익을 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내년부터 미국 법인을 설립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기존 IP 리메이크, OTT 오리지널 추가 제작 등 수익 다각화가 예정됐다”며 실적 개선을 전망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훈풍' 부는 서울 풍납동… '잠실올림픽아이파트' 입주권 두달새 3억 '껑충'
  • 2
    [증시 키워드] 이낙연 테마주 흥행 지속?…아시아나 우선협상자 발표 ‘주목’
  • 3
    단독 국세청, 재벌 3세 기업 '후니드’ 특별세무조사…무슨 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휴젤, 3분기 영업익 182억 원...전년비 255%↑
  • 2
    이수앱지스, ErbB3에 결합하는 항체 관련 특허권 취득
  • 3
    씨트리, 생체적합성 고분자 기반 아픽사반 함유 미립구 관련 특허권 취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