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10월 판매 1만195대…4분기 들어 내수 회복세

입력 2019-11-01 15:22

제보하기
내수 8045대, 수출 2150대 기록, 내수 회복으로 전월 수준 판매 유지

(사진/자료=쌍용차)

쌍용자동차의 내수판매가 4분기 들어 회복세에 진입했다. 다만 수출시장 위축으로 전체 판매는 전월 대비 1.5% 감소했다.

쌍용차는 지난 10월 내수 8045대, 수출 2150대(CKD 포함)를 포함해 총 1만195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내수는 시장 침체 및 주력시장 경쟁심화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 20.2%의 감소했다. 다만 코란도 등 주력모델 판매 회복에 따라 전월 대비로는 11.2% 증가했다.

특히 코란도는 지난 8월 초 가솔린 모델이 추가되면서 3개월 연속 판매가 증가했다.

C 세그먼트(Segment) SUV 시장에서의 점유율도 17%에서 30% 수준까지 회복된 것으로 나타났다.

코란도 M/T 모델의 본격적인 현지 판매를 앞두고 있는 수출은 유럽시장으로의 신규 모델 투입과 함께 코란도 우수성 홍보를 위한 대규모 미디어 시승행사 개최 등 글로벌 시장에 대한 공략을 강화하고 있는 만큼 점차 회복될 전망이다.

신모델 추가 투입에 따라 쌍용차는 지난 9월 예병태 대표이사가 직접 유럽시장을 방문해 현지 상황을 점검한 데 이어 지난달 21일에는 주요 유럽 딜러를 평택공장으로 초청해 수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방안들을 협의하는 등 판매 확대에 적극 나서고 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경쟁심화 상황에서도 주력모델의 판매 회복세로 내수가 전월 대비 증가세를 기록했다”며 “코란도 가솔린에 이어 M/T 모델을 추가 투입하는 등 수출에서도 시장 공략을 더욱 가속화해 글로벌 판매를 늘려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탑 영상공개, 김가빈과 인정·부정도 없는 열애설→쓸쓸한 근황 "아무렇지 않은 척"
  • 2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 3
    슈 패소, 원정도박 빚 “3억4000여만 원 갚아라”…원조 요정의 불명예

기업 최신 뉴스

  • 1
    한진그룹 견제 나선 3자 연합…"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반대"
  • 2
    제네시스 G90 타는 이재용 부회장…현대차와 관계 깊어지나?
  • 3
    ‘뉴스브릿지’, 코로나19에 서버 이전비 무상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