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성문 패륜 言 '입덕영상' 포장한 포털…"햄스트링 수술 운운 악담"

입력 2019-10-23 15:22수정 2019-10-23 16:18

제보하기
송성문 '악담' 흥미거리 소비한 포털

(출처=네이버TV 영상)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소속 송성문 선수가 도 넘은 폭언으로 세간의 도마에 올랐다. 해당 내용을 편집한 영상을 게재한 포털사이트 역시 비판을 피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23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스포츠에 게재됐던 '송성문 입덕영상' 콘텐츠가 돌연 삭제됐다. 앞서 전날 송성문이 두산과의 한국시리즈 1차전 경기 중 상대팀 선수를 향해 한 거친 폭언이 비판 여론에 휩싸이자 보인 반응이다.

당시 송성문은 덕아웃에서 두산 선수들을 향해 "자동문" "오늘 경기 끝나고 햄스트링 수술" "2년 재활"이라는 등의 발언을 해 물의를 빚었다. 상대팀과의 신경전 와중에 부상을 암시하는 표현으로 사실상 저주에 가까운 악담을 퍼부은 셈이다.

문제는 이러한 송성문의 발언 내용을 흥미거리로 소비한 포털 측의 행태에도 있다. 심지어 '입덕영상'이란 문구까지 표기했던 네이버스포츠 측은 논란이 불거지자 해당 영상을 돌연 삭제했고, 이에 대한 이렇다 할 입장 표명을 하지 않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브라질 vs 대한민국 축구 중계 어디서?…'SBS·웨이브 등'
  • 2
    [특징주] 제주반도체, 이낙연 총선 출마 가능성에 관련주 부각 ‘강세’
  • 3
    [주목!이곳] 대림산업, 고급브랜드 '아크로' 신상품 선봬…"전용 120㎡이 방 3개, 주방·수납 공간 확대"

사회 최신 뉴스

  • 1
    ‘책 읽어드립니다’ 넛지 뜻 무엇? 부드러운 개입…“팔꿈치로 슬쩍 찌르다” 참뜻은?
  • 2
    배철수, 30년 지켰던 종목 변경? 종편시사·선거·대통령까지
  • 3
    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10월에도 건강 이상설 휘말려 ‘황달 증세’로 입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