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파업 오전 9시 종료…코레일 "열차 운행률 91% 수준"

입력 2019-10-14 08:23

제보하기

(뉴시스)

철도노조 파업이 14일 오전 9시에 끝났다. 열차 운행 정상화는 이날 밤까지 단계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이에 따라 이날도 열차표 구하기는 평소보다는 다소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화물 운송도 파업 기간 수준으로 차질이 계속될 전망이다.

한국철도(코레일)는 "파업이 끝나는 오늘 전체 열차 운행률은 평시의 91.2% 수준"이라며 "수도권 전철은 99.9%(2322대 중 2320대) 운행해 첫차부터 거의 정상화된다"라고 설명했다.

KTX와 일반 열차는 단계적으로 운행을 재개한다. 완전 정상화는 KTX가 오후 6시 30분께, 일반 열차는 오후 10시께부터 이뤄질 계획이다.

이날 열차 운행률은 KTX가 평시의 80.5%, 일반 열차는 74.4%, 수도권 전철은 99.9%, 화물열차는 35.2%에 머문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안전한 열차 운행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현희 근황, 대학로서 연극 무대 활약…리즈시절 미모 보니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맛스타그램, 겨울, 오늘 밤 그리고 만두전골 맛집 '청○○○○'…대박 비결은?
  • 3
    [위클리 제약·바이오] 젬백스, 'GV1001' 알츠하이머 임상 2상 성공 外

사회 최신 뉴스

  • 1
    김건모, "자제하겠다" 예비신부에 다짐한 이벤트 연기…'시그널' 있었나
  • 2
    7일 토요일 최저기온 영하 9도…경기 북부 및 서울 등 비ㆍ눈 약간
  • 3
    ‘아태지역’ 인기 관광지 1위는 한국…외국인도 푹 빠진 서울ㆍ대구ㆍ부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