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불법사금융 대응요령’ 상담사례집 발간

입력 2019-10-10 12:00

제보하기

금융감독원은 불법사금융신고센터를 통해 접수된 각종 제보ㆍ상담사례 등을 정리해 ‘불법사금융 대응요령 및 상담사례집‘을 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불법사금융신고센터는 지난 2001년 출범 이후 19년간 검찰ㆍ경찰 및 관계기관(신용회복위원회, 한국자산관리공사 등)과 연계해불법사금융 피해자들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전담창구 역할을 수행했다.

그러나 불법사금융 수법이 날로 고도화되고 진화함에 따라 보이스피싱 등 불법사금융 피해자가 꾸준히 발생하고 불법사금융 피해 제보 및 문의도 매년 10만 건을 초과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금감원은 그간 불법사금융신고센터를 통해 접수된 각종 제보 및 상담사례를 중심으로 불법사금융 주요 유형별로 분류하고 실제 상담사례를 통해 대응요령을 알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책자에는 불법사금융신고센터로 매년 10만 건 이상 접수되고 있는 불법사금융 사례를 유형별로 정리했다. △불법사금융 신고센터 운영개요 및 상담절차 △불법사금융 주요유형별 개념 △불법사금융 상담요령 및 사례 등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불법사금융 대응요령 및 상담사례집 발간을 통해 날로 지능화하는 불법사금융에 대한 일반 국민들의 이해를 돕고, 이를 통해 불법사금융 피해에 노출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2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조회공시] 아이톡시 유상증자 발행 철회설 관련
  • 2
    케이알피앤이, 최대주주 변경
  • 3
    두산, 산업차량BG 인천공장 일시 생산중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