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도시재생 뉴딜 선정지역 21곳 대상 컨설팅단 운영

입력 2019-10-10 11:00

제보하기

▲자료 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지역 가운데 21곳을 대상으로 컨설팅단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정부세종청사 대회의실에서 컨설팅단 출범식을 열었다.

이번 컨설팅은 지자체·지역공동체·주민의 요청을 고려해 2017년 뉴딜정책 시행 이후 처음으로 도입하는 것이다. 올해는 지자체 수요 조사를 통해 선정한 21곳(하반기 선정 2곳 포함)을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컨설팅에 착수할 예정이다.

컨설팅은 21개 대상 지역(15개 광역)을 4대 권역(수도권, 충청권, 호남·강원권, 영남권)으로 나눠 올해 12월까지 지역별로 최대 5회 실시한다.

국토부는 컨설팅을 통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지자체를 현장 및 문제 해결 중심으로 지원한다. 단기적으로는 사업 지연과 막힘을 방지하고 장기적으로는 주민과 지자체의 도시재생 역량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박선호 국토부 1차관은 “각 지역 특색에 맞는 자생·자족적인 지속 가능한 도시재생을 주민과 지자체가 스스로 추진해 나갈 수 있도록 컨설팅을 비롯한 다양한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마포구청 홈페이지 마비…확진자 동선 확인 위해 접속 몰려
  • 2
    ‘forest-mt’ 무엇? ‘나만의 꽃 심기’ 집중 유형 분석 화제…어디서 할 수 있나?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코미팜ㆍ프로스테믹스 등 ‘上’

부동산 최신 뉴스

  • 1
    여의도 '파크원' 건설 현장서 코로나19 확진자…포스코건설, 현장 폐쇄
  • 2
    분양가 상한제 부담됐나…국토부, 기본형 건축비 내려 '분양가 옥죄기’
  • 3
    한국감정원, 코로나19 극복 위해 대구시에 1억원 기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