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9호선 파업 종료…”노사 임금협상 체결”

입력 2019-10-09 18:54

제보하기

서울 지하철 9호선 2·3단계(언주역∼중앙보훈병원역)를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의 파업이 이틀 만에 종료됐다.

9호선운영부문은 노조와 9일 오후 1시 2019년 임금협상을 최종 타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7일부터 시행된 비상수송대책이 이날 오후 1시께 전면 해제됐고 9호선 2·3단계 구간은 정상 운행되고 있다.

노조(서울메트로9호선지부)는 지난 4개월간 사측과의 교섭에서 합의점을 찾지 못해 7일 오전 5시부터 이날까지 파업에 돌입했다.

사측의 대체 인력 투입으로 파업 기간 별다른 운행 차질은 빚어지지 않았다.

노사는 파업 후에도 교섭을 이어오다 3일차인 이날 오전 10시부터 제18차 임금 및 단체교섭 협상을 벌였고 합의점에 도달했다. 주요 합의 내용은 △올해 기본급 5.7% 인상 △3개월 단위의 탄력적 근무제 △근무환경 개선 등이다.

박찬명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장은 "시민 여러분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온라인 개학 강행 조짐에, 교육계 “졸속수업 가능성 커”…개학 연기 ‘한목소리’
  • 3
    씨젠, 증시 거래대금 1위...“하루 2조 원”

사회 최신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22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23·24·25번 확진자 추가 발생 ‘확진자의 부모’
  • 2
    ‘에프엑스’ 엠버, “설리야, 또 놀자”…故 설리 생일 축하에 팬들도 뭉클
  • 3
    사나 단발, 중단발 헤어스타일로 '예쁨 과시'…남심저격 미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