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시리아 국경 넘어 군사작전 돌입

입력 2019-10-09 17:56

▲9일(현지시간) 터키군이 국경을 넘으면서 군사작전에 들어갔다. AFP연합뉴스
터키군이 국경을 넘으면서 본격적인 군사작전에 들어갔다.

9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터키 지상군이 시리아 북동부 지역을 향해 국경을 넘으면서 본격적인 군사작전이 시작됐다.

파흐렛틴 알툰 터키 대통령실 언론청장은 9일(현지시간) 트위터에 “터키군은 자유 시리아군(FSA·터키가 지원하는 시리아 반군)과 함께 곧 터키와 시리아 사이 국경을 넘을 것”이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알툰 청장은 “쿠르드 민병대(YPG)에는 두 가지 옵션이 있다”며 “그들은 스스로 떠날 수도 있고, 우리가 그들에게 ISIS(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조직 ‘이슬람국가’를 뜻하는 IS의 옛 이름) 소탕 작전을 방해하지 못하게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YPG는 2014년 IS 발호 이후 미군과 함께 최전선에서 IS 격퇴전을 수행했다. 그러나 터키는 YPG를 자국 내 분리주의 테러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로 보고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여기고 있다. 터키는 수차례 시리아 북동부 국경을 넘어 YPG를 소탕하려 했으나, 이곳에 주둔 중인 미군에 가로막혀 실패했다.

그러나 미 백악관은 지난 6일 “터키군이 시리아 북동부에서 작전을 추진할 것”이라며 “미군은 이 작전에 지원도, 개입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리아 정부를 지원하는 러시아는 터키의 시리아 내 쿠르드 민병대 공격에 반대 입장을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2
    [베스트&워스트] 헬릭스미스, 신약후보 물질 유효성 입증 38.35%↑
  • 3
    한국 vs 북한 축구 중계 '사실상 무산'…통일부 "北, 통신 보장 요구에 '알았다' 대답만"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청와대 “조국 사퇴의사 13일 당정청 직후 전달”...“'국회의 시간' 시작됐다”
  • 2
    “블록 장난감, 이젠 빌려서 즐기세요”...레고, 렌탈 서비스 도입 검토
  • 3
    법사위, ‘조국 사퇴’에 ‘술렁’…여상규 “진정한 여야 협치 시작되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