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뉴프라이드, 미국 대마 재배 급증..의약용 CBD 확대 수혜 '강세’

입력 2019-10-08 09:12

뉴프라이드가 미국 농가의 대마 재배 급증 소식에 강세다. 특히 의약용 칸나비디올(CBD) 시장 확대 증가가 예상되면서 뉴프라이드의 수혜가 예상된다.

8일 오전 9시 11분 현재 뉴프라이드는 전일 대비 55원(4.53%) 오른 1270원에 거래 중이다.

전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과 중국의 무역 분쟁 영향으로 수십 년간 옥수수와 콩을 주로 재배하던 미 농가들이 해당 작물의 수출 불확실성이 커지자 대마 재배에서 살길을 찾고 있다. 미국 정부는 2018년 12월, 농업법을 개정해 산업용 대마를 전면적으로 허용했다.

올해에만 일리노이주를 포함한 13개 주가 대마 재배에 들어갔다. 2018년 대마 재배 농지 규모가 7만8000헥타르였던 것과 비교하면 올해 28만5000헥타르로 4배 가까이 증가했다. 올해 재배된 대마 가운데 78%가 CBD에 사용될 예정이다

뉴프라이드는 미국 현지에 ‘재배-추출-제조-유통’까지 모두 아우르는 ‘올인원(All-in-One)’ 통합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최근 전 세계적으로 칸나비디올(CBD), 햄프(Hemp) 등 칸나비스 관련 제품 수요가 높아지고 있어 오일 활용 상품 개발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바이탈슬림 크릴오일58', 오퀴즈 천만원이벤트 등장…"돼지기름도 녹이는 ○○○" 정답은?
  • 2
    단독 국세청, 이수화학·(주)이수·이수페타시스 ‘특별세무조사’ 착수
  • 3
    에프엑스 빅토리아, 드라마 촬영 중단 한국行 비행기…설리 빈소 찾는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미래차 관련주 ‘상한가’…헬릭스미스 ‘15%↓’
  • 2
    보령메디앙스, 홍지욱 사외이사 신규선임
  • 3
    모바일어플라이언스, 31억 규모 영상 장치 공급 계약 체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