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국내 최대규모 '정몽구배 양궁대회' 개최

입력 2019-10-07 09:08

제보하기
선수 경쟁력 확보 위해 공식 후원, 그룹 차원서 35년 간 지원

▲현대차그룹이 국내 최대규모인 정몽구배 한국 양궁대회 2019를 개최한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그룹이 양궁 대중화와 선수 경쟁력 확보를 위해 국내 최대규모인 정몽구배 한국 양궁대회 2019를 후원한다.

현대차그룹과 대한양궁협회는 7일 '현대자동차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 2019'를 협회 주관으로 개최하고 현대차그룹이 후원한다고 밝혔다.

2016년 창설된 정몽구배 한국양궁대회는 세계 최강 한국 양궁 선수들이 겨루는 한국 최고 권위의 양궁대회다.

현대차그룹은 양궁 스포츠 저변 확대는 물론 국내 최정상급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자 대회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타이틀 후원사는 현대차이며, 기아차와 현대모비스 및 현대제철이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

2016년 열린 첫 대회는 결승전에 총 1600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국내 양궁 단일 대회로는 최다 관람객 수를 기록하며 성황리에 개최된 바 있다.

행사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 동안 부산 기장월드컵 빌리지 및 KNN 센텀 광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2019년 대한양궁협회 주관 국내대회 순위점수 누적 상위자와 2019년 국가대표 선수단과 상비군 선수단 등 남, 여 각 76명, 총 152명이 참가한다.

상금 총액은 국내 대회 중 최대 규모인 약 4억5000만 원이다. △우승자에게는 1억 원의 상금을 준다. 이어 △준우승 5000만 원 △3위 2500만 원 △4위 1500만 원 △5~8위 각 800만 원이 주어진다.

『한국양궁대회 2019』는 ‘2020 도쿄 올림픽’에 앞선 마지막 국제 대회 수준의 국내 최고 권위의 양궁대회로서, 대회에 출전한 선수들이 올림픽을 보다 완벽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함은 물론, 양궁에 대한 대중적인 관심을 더욱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번 대회는 관람객과 선수가 함께 즐기는 양궁 축제의 장으로 거듭나고자 일반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한국 양궁 스포츠의 저변 확대를 위해 선수들과 관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한국양궁대회를 계속 지원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국 양궁의 경쟁력 향상과 양궁의 대중화를 위해 지속해서 힘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한국양궁대회 후원 외에도 대한민국 양궁이 세계 양궁계의 리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여러 방면에서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1985년 정몽구 회장이 대한양궁협회장에 취임한 이후부터 현재 양궁협회를 이끄는 정의선 수석부회장까지 30여 년 이상 대를 이어 대한양궁협회를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유한양행-지아이이노베이션, 알레르기 치료제 '빅딜' 外
  • 2
    경찰, '구급차 막은 택시' 사건 강력팀 투입
  • 3
    [내일날씨] 중부는 덥지만 제주는 장맛비…다음주 장마 예보

기업 최신 뉴스

  • 1
    삼성SDS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접촉자, 전원 음성”
  • 2
    현대ㆍ기아차 美판매 선방 중…시장 점유율ㆍ판매마진 증가
  • 3
    [위클리 제약·바이오] 유한양행-지아이이노베이션, 알레르기 치료제 '빅딜' 外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