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알토란 작가, 결혼설에 엇갈린 입장…MBN 측 “두 사람 결혼 맞다”

입력 2019-10-02 18:25

제보하기

(출처=김승현SNS)

배우 김승현과 알토란 작가가 결혼설을 두고 엇갈린 입장을 보였다.

2일 김승현이 MBN ‘알토란’ 작가 A씨와 결혼설에 휘말렸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이미 상견례를 마쳤으며 내년 1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이에 김승현 측은 “사귀는 사이는 맞다”라고 인정하면서도 “결혼은 사실이 아니다. 연인으로 발전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조심스럽다”라고 결혼설을 부인했다.

하지만 A씨는 결혼설을 인정했다. MBN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를 통해 “‘알토란’ 제작진에 확인한 결과 A씨가 김승현과 결혼하는 게 맞다”라고 전해 상반된 입장을 보였다.

한편 김승현은 1981년생으로 올해 나이 39세다. 한창 주가를 올리던 김승현은 2003년 3살 난 딸아이가 있는 미혼부라고 고백하며 오랜 공백기를 가져야 했다.

이후 김승현은 약 20년 만에 ‘살림하는 남자들2’를 통해 재기에 성공했다. 이외에도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약했으며 패널로 활약하던 MBN ‘알토란’의 작가 A씨와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사회 최신 뉴스

  • 1
    [장운길 세무사의 절세 노하우] 세금 제때 납부하지 않으면?
  • 2
    [생활과 세금] 개인사업자, 늘어난 세금 부담된다면 법인 전환 고민을
  • 3
    [내일날씨] 포근하고 맑음…일교차는 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