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할퀸 태풍 '타파' 부산 앞바다로…밤 10시 최근접

입력 2019-09-22 20:14

제주에 752㎜ 물 폭탄, 부산 앞바다 거친 뒤 동해로

▲태풍 제17호 '타파' 영향에 22일 울산 북구에서 주차돼 있던 화물차가 강풍을 이기지 못하고 쓰러졌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제17호 태풍 '타파'가 22일 저녁 제주도를 할퀸 뒤 부산 앞바다로 향하고 있다. '타파'는 이날 밤 부산 앞바다를 거쳐 동해로 빠져나갈 전망이다.

22일 기상청에 따르면 '타파'는 이날 오후 6시 현재 제주도 서귀포 동쪽 약 150km 해상에서 시속 39km로 북동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앞서 '타파'는 전날까지 고수온 해역을 지나며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발달했고, 우리나라에서는 이날 오후 3시께 제주도가 태풍 중심에서 가장 가까웠다. 제주에는 전날부터 이날 오후 6시까지 752㎜의 물 폭탄이 쏟아졌다.

태풍은 부산 앞바다를 거쳐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했다. 태풍 중심이 부산에 가장 가까운 시점은 이날 오후 10시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동남쪽으로 80km 떨어진 바다에 태풍이 지날 것으로 보고 있다.

태풍은 23일 0시께 부산 동쪽 약 130㎞ 바다를 거쳐 같은 날 오전 6시경 독도 동쪽 약 120㎞ 해상을 지날 것으로 보인다.

태풍의 길목 주변인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비바람에 의한 큰 피해가 예상되는 만큼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기 소방, '설리 사망·시간·주소' 담긴 '동향보고서 유출' 사과…"직원이 SNS에 유출"
  • 2
    토스, ‘신의한수 귀수편’ 행운 퀴즈 등장…‘캐릭터 □□□□’ 정답은?
  • 3
    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빅토리아-엠버 등 에프엑스 멤버·SM 동료들 참석

사회 최신 뉴스

  • 1
    ‘생생정보’ 대왕칼국수, 푸짐한 조개 칼국수…저렴한 가격에 깜놀 ‘위치 어디?’
  • 2
    [2019 국감] “서울시민 혈세로 버스회사 임원 배당금 잔치…배당률 200%”
  • 3
    ‘안다르 있지 스트릿’ 캐시슬라이드 퀴즈 등장…‘ㅋㄹㅍㅎㅅㅇ’ 정답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