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타파 영향에 부산·울산 주요 대교 잇따라 통제

입력 2019-09-22 19:48

제보하기
부산항대교 부분통제, 울산대교 전면 통제

▲22일 제17호 태풍 '타파' 영향에 부산과 울산 등의 주요 대교가 잇따라 통제됐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태풍 '타파'의 강풍 영향에 부산과 울산 등 주요 대교가 잇따라 통제됐다.

부산경찰청은 22일 오후 4시 부산항대교는 부분 통제, 을숙도대교는 전면 통제를 시행했다고 이날 밝혔다.

제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을숙도대교에서 순간최대풍속이 초속 26m에 이르면서 다리 통행을 금지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을숙도대교 통제기준 풍속은 초속 25m다.

부산항대교는 컨테이너 트레일러 등 대형 차량 운행이 통제됐다. 부산항대교는 순간최대풍속이 초속 15m 이상이면 승용차만 운행할 수 있고, 초속 25m 이상이면 모든 차량 진입이 통제된다.

울산에서는 울산대교 양방향이 이날 오후 6시30분부터 모두 통제됐다. 울산경찰청은 울산이 태풍 타파 영향권에 들면서 강한 비바람으로 인해 차량 통행이 어렵다고 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기상청은 23일 새벽까지 해안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순간 풍속이 초속 35∼45m로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장신영 자축, 강경준과 결혼 2주년…행복한 가족사진 '훈훈'
  • 2
    황미나 퇴사, ‘연애의 맛’ 출신 기상캐스터…TV조선과 이별 “더 나은 모습으로…”
  • 3
    청하 모델발탁, 청순 女가수 계보 잇는다…2년 연속 스프라이트 얼굴로 '활약'

사회 최신 뉴스

  • 1
    곽정은 접촉사고, 과로로 발생한 사고…“과로가 이렇게 무섭다” 팬들도 깜짝
  • 2
    궁궐·서원 통하는 7개의 길…'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 3
    '거짓말 학원강사' 수강생 확진자 가족도 양성 판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