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김희라, 외도로 전 재산 탕진→뇌졸중으로 19년…여관방 전전해

입력 2019-09-18 22:33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배우 김희라가 외도로 전 재산을 탕진한 사연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김희라가 출연해 순탄치 않았던 인생을 돌아봤다.

이날 김희라의 아내 김수연은 “아이들의 미국 유학으로 12~13년 떨어져 지냈다. 그러는 동안 다섯 손가락 꼽게 봤다”라며 “어느 순간 남편의 정신이 턴을 했다. 만나는 사람이 생긴 모양이었다”라고 회상했다.

김수연은 “그때부터 다 힘들었다. 벌어온 돈도 자기가 가진 게 아니고 그 사람이 가지고 있었다. 그것도 매니저분이 이야기해서 알았다”라고 전했다.

김수연은 가정을 지키기 위해 김희라의 외도를 모른 척해야 했고 두 사람은 그렇게 이혼한 부부처럼 세월을 보냈다. 그리고 2000년 김희라가 뇌졸중으로 쓰러지면서 김수연은 한국으로 돌아왔다.

김수연은 “그때도 한 달 정도 안 만나줬다. 집도 팔고 내 명의로 된 것도 다 팔아서 빈털터리가 되어 있었다”라며 “집이 몇 채씩 있던 사람이 여관방 생활을 했다”라고 전했다.

당대 슈퍼스타였던 김희라가 여관방을 전전하는 모습은 2001년 ‘인간극장’을 통해 알려졌다. 김희라는 “노숙자나 다름없었다. 그것도 아는 선배가 돈을 내줘서 살았던 거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SSF샵 슈퍼 페이백 대란', 캐시슬라이드 초성퀴즈 등장…"ㅇㅇㅋㅇ 페이백 혜택" 정답은?
  • 2
    한 달째 횡보 비트코인…8000달러가 분수령
  • 3
    [BioS]셀트리온, 램시마 'IBD 효능 입증' 3상 연구결과는

사회 최신 뉴스

  • 1
    하리수 분노 "내가 담배를 피운다고?" 악플러와 설전
  • 2
    서울 ‘노른자 땅’ 서초 코오롱스포렉스 부지 개발 탄력
  • 3
    방송인 겸 배우 강소연, "복싱에 테니스까지"…유튜버 진출 박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