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원화 조건부 후순위 지속가능채권 6500억 원 발행

입력 2019-09-11 14:28

제보하기

IBK기업은행은 6500억 원 규모의 원화 조건부 후순위 지속가능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1일 밝혔다.

국내에서 지속가능채권 형태로 원화 조건부 후순위 채권을 발행한 것은 기업은행이 처음이다.

발행금리는 1.7%며, 만기는 조기 상환 권리(콜옵션)가 없는 10년이다. 올해 국내 은행이 발행한 원화 조건부 후순위 채권 중 금액은 가장 크고, 금리는 가장 낮다.

이번 후순위채권 발행으로 기업은행의 BIS 총자본 비율은 약 0.37%포인트(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금리하락에 따른 투자심리 위축에도 불구하고, 최근 금융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면서 지속가능채권에 대한 관심이 높아 투자수요를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수도권 정비사업 물량, 전년 대비 70%↓…4100가구 분양 예정
  • 2
    [상보] 국제유가, 급등…WTI, 5월 88% 폭등·역대 최대 상승
  • 3
    [헬스TALK]치료가 어려운 '대퇴 경부 골절'…노년층, 가벼운 낙상도 주의해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삼성바이오에피스, 항암제 ‘온트루잔트’ 장기 추적서 효능 확인…생존율 94.4%
  • 2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시험 2단계…600명 12개월 추적 관찰”
  • 3
    JC파트너스, KDB생명 인수자금 모집 총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