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현아, 먼저 떠나보낸 가족만 4명… 남은 자의 슬픔 견뎌냈다

입력 2019-09-09 23:26수정 2019-09-10 01:12

제보하기

성현아, 어머니부터 동생·남편까지 먼저 보냈다

(출처=KBS '무엇이든 물어보살')

성현아의 쉽지 않았던 인생사가 재조명되고 있다.

성현아는 9일 방송된 KBS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최근 갖게 된 고민을 털어놓았다. 떨어지는 감만 기다릴 수 없어 유튜버로 활동 중인 그는 눈 깜짝할 사이에 달리는 수천개의 악플 대처방법에 고민했다.

성현아는 데뷔 이후 승승장구했지만 잠정 은퇴, 결혼, 이혼, 두 번째 결혼, 출산, 송사, 사별 등을 겪으며 순탄치 않은 인생을 걸어왔기 때문이다.

성현아는 앞서 한 다큐멘터리에 출연, 먼저 떠나보낸 가족들을 떠올렸다. 어린 나이에 어머니를 잃은 뒤 갑작스러운 사고로 여동생까지 떠나보냈다. 이후 자신을 아껴주었던 두 번째 새어머니도 폐암으로 보내드려야 했다. 첫 번째 결혼 실패 후, 두 번째 배우자를 만났지만 극단적인 선택을 한 남편마저 먼저 보내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사회 최신 뉴스

  • 1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 2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3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