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대학생 통상 정책 토론ㆍ논문 대회' 개최

입력 2019-09-08 14:53

(출처=산업통상자원부)
통상 현안에 대한 청년들의 식견을 겨루는 대회가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1월 2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제3회 통상 정책 토론ㆍ논문 대회'를 개최한다.

토론 대회는 대학생이면 누구나 3인 이내로 팀을 이뤄 참가할 수 있다. 예선은 소논문 심사 방식으로 이뤄진다. 예선 논제는 ‘미ㆍ중 무역패권 경쟁 상황에서 한국경제의 선택: 안미경중(安美經中ㆍ안보는 미국, 경제는 중국) 전략은 유효한가’, 분량은 A4 4매 이내다. 심사 결과는 다음 달 14일 발표되며, 32강은 11월 16일, 16강부터 결승은 11월 22일 열린다.

논문 대회에는 박사 수료생을 제외한 대학원생도 참여할 수 있다. 팀 구성은 토론 대회와 마찬가지로 최대 3인이다. 논문 대회에 참가하려는 팀은 이달 27일까지 참가 신청서를 내고, 다음 달 14일까지 논문을 제출하면 된다.

논문 주제는 △변화하는 글로벌 가치사슬(GVC) 하에서의 신통상정책 추진방안 △소득 불평등 해소를 위한 통상정책의 역할 △효과적인 통상 다변화를 위한 아세안 등 신남방정책 추진방안 △ 청년실업 해소를 위한 한국기업의 유턴 전략 등 네 가지 중 하나를 선택하면 된다. 분량은 최대 A4 30매다. 논문 대회 수상작은 11월 13일 발표된다.

산업부는 각 대회 우승팀에게 장관상과 상금 400만 원, 해외연수 참가 기회를 제공키로 했다. 다른 입상 팀에도 상장과 상금 100만~300만 원을 준다.

자세한 사항은 대회 홈페이지(tradechallenge.kr)나 메일(tradechallenge2019@gmail.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설리 사망 보도…‘전 남친’ 최자 인스타그램에 악플 이어져
  • 2
    속보 경찰 "설리, 경기도 성남 자택서 사망 신고 접수…매니저가 발견해 신고"
  • 3
    [포토] 설리 사망한 채 발견된 성남 전원주택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문재인 대통령, 日 아베 총리에 태풍 '하기비스' 피해 위로전 전해
  • 2
    바른미래, 靑 민정수석실·교육부 검찰 수사 의뢰…미성년 공저자 논문 조사 외압
  • 3
    조국, 서울대 교수 복직할까…30일 내 신고하면 가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