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변상욱, 조국 비판한 청년에 “수꼴” 발언 논란…‘수꼴’ 무슨 뜻이길래?
입력 2019-08-25 12:51

(출처=변상욱SNS)

변상욱 YTN 앵커가 ‘수꼴’ 발언으로 논란이 된 가운데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24일 변상욱 앵커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청년을 언급하며 “수꼴 마이크”라고 언급해 논란이 되고 있다.

변상욱 앵커는 “저는 조국같은 아버지가 없습니다. 그래서 지금 여기 이렇게 섰습니다”라며 이날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청년의 말을 인용했다

이어 “그렇기도 하겠다. 반듯한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면 수꼴 마이크를 잡게 되진 않았을 수도”라며 “이래저래 짠하네”라고 덧붙였다.

이후 변상욱 앵커의 발언을 두고 많은 이들의 비난이 이어졌다. 참가자를 비아냥거리고 그의 부친까지 비난했다는 것. 특히 그가 언급한 ‘수꼴’은 ‘수구 꼴통’의 줄임말로 특정한 정치적 성향을 가진 사람을 비꼬는 말로 쓰기이에 비난은 거세졌다.

논란이 가중되자 결국 변상욱 앵커는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이어 다른 글을 통해 “젊은 세대가 분노하면 의견을 경청하고 정책과 청문회에 반영할 일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정치에 휘둘리고 싶지 않아 하는데도 당명을 감추고 주관하거나 종북몰이 연장선상에 있는 집회에 학생들을 밀어올리는 건 반대한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특히 여당은 청년들에게서 무엇을 못 읽고 있는지 돌이켜봐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변상욱 앵커는 현재 YTN에서 뉴스 토크쇼 ‘뉴스가 있는 저녁’을 진행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