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안재현·구원과 불꽃 튀는 삼각관계있을 것"

입력 2019-08-22 16:02

제보하기

(연합뉴스)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가 극중 불꽃 튀는 삼각관계를 연기한다.

22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하자있는 인간들' 작품 설명회가 열렸다. 배우 오연서, 구원, 민우혁, 김재용, 차인하와 오진석 PD가 참석했다. 안재현은 개인 스케줄상 불참했다.

오연서는 이날 "극 중 내가 맡은 주서연은 '아름다운 사람은 성격이 이상하다'라는 편견을 갖고 외모지상주의를 싫어하는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하자가 있는 두 남자 이강우(안재현 분), 이민혁(구원 분)과 삼각관계를 그린다. 하지만 서연은 잘 모르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세 인물의 관계 변화에 대한 질문에 오연서는 "스포일러라서 자세하게 알려드릴 수 없으나 불꽃이 튄다"라며 "자세한 건 드라마로 직접 확인하길 바란다"라고 답하며 미소를 지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 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집착증이 있는 남자, 하자가 있는 그들이 편견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극이다. 11월 20일 첫 방송 예정.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국세청, 전관예우 논란 ‘세무법인’ 정조준…동종업계 ‘초긴장’
  • 2
    “ETF 편입 상한 해제로 삼성전자 대량 매수ㆍ매도 예고…정책적 괴리”-KB증권
  • 3
    [베스트&워스트] 총선 앞두고 정치 테마주 강세…한창제지 ‘41.93%↑’

사회 최신 뉴스

  • 1
    소정 심경, 팬들 "꽃길 응원"…故 리세·은비 '재조명'
  • 2
    부산의료원 후송 40대 남성 숨져…코로나19 역학조사·응급실 폐쇄
  • 3
    서울시, ‘찾동’ 서비스로 외국인 이용 관광숙박업소 1403개소 전수 점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