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지지율 2.1%P 떨어진 48.3%…北 미사일 발사·막말 공세 영향

입력 2019-08-15 10:07수정 2019-08-15 10:07

제보하기
리얼미터 여론조사…민주 40.0%·한국 29.9%·정의7.2%·바른미래5.1%·평화1.4%

▲문재인 대통령.(사진 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지난주 대비 2.1%p(포인트) 떨어진 48.3%를 기록했다.

15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12~14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502명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취임 119주차 국정 수행 지지율은 48.3%(매우 잘함 27.5%, 잘하는 편 20.8%)를 나타냈다.

'국정 수행을 잘 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3.0%p 오른 47.4%(매우 잘 못함 33.0%, 잘 못하는 편 14.4%)로 긍·부정 평가의 격차는 0.9%p로 좁혀졌다. '모름·무응답'은 0.9%p 감소한 4.3%다.

이번 주 하락은 최근 북한의 다섯 번째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이은 '대남(對南) 막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한국·문 대통령 비하' 논란, 최근 금융·경제에 대한 우려가 지속되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리얼미터는 설명했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은 0.1%p 내린 40.0%를 기록했으며 자유한국당은 1.2%p 오른 29.9%로 나타났다.

정의당은 0.2%p 오른 7.2%, 바른미래당은 0.4%p 오른 5.1%로 5%선을 회복했다. 소속 의원 대다수가 탈당한 민주평화당은 0.7%p 내린 1.4%로 창당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 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 응답 혼용 방식, 무선 전화(80%)와 유선 전화(20%) 병행 무작위 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 걸기 방법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4.0%이며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p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2
    변정수, 손소독제 판매 논란…‘코로나19’ 불안감 이용? “보탬 되고자 했다”
  • 3
    ‘배철수 잼’ 양준일, 부모님 재력 어느 정도기에…“고급 스포츠카 번갈아 타고 다녔다”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환율 전망] 원달러, 코로나19 당국 대응 주목...“1215~1225원 등락 전망”
  • 2
    [종합] 이제서야 신천지 전체 교인 전수조사 착수…"전체 명단 확보"
  • 3
    중국, 40여 년 만에 처음으로 양회 연기…긴급 경제대책 검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