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상반기 보수 20억9500만원

입력 2019-08-14 20:16

제보하기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상반기 20억9500만원의 급여를 받았다.

하나금융지주는 14일 반기보고서 공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회장의 급여는 4억원이고 상여금은 16억9500만원이다. 상여금 중 단기성과급은 4억5000만원이다.

하나금융은 김 회장이 2018회계연도 그룹 당기순이익 2조2333억원으로 전년대비 수익성이 개선됐고, 효율적인 리스크 관리를 통해 우수한 건전성 비율을 보인 점 등을 보수산정 기준에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하나금융은 "포용적 금융&생산금융 강화, 관계회사간 콜라보 성과 확대, 디지털 혁신 기술 기반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기여한 점을 감안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의 보수에는 장기성과보상인 성과연동주식 1만825주는 포함되지 않는다. 성과연동주식은 2019~2021년간 장기성과 결과에 따라 결정되는 획득수량 및 주가를 반영해 최종 확정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로이킴 음란물 유포 혐의 기소유예·김경진-전수민 결혼·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불투명·효민-신민아 마스크 1억 기부·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1위 예약 (문화)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동반 참석…‘도망친 여자’ 벌써 7번째 작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유진투자증권, ‘유진 대표상품 랩어카운트’ 출시
  • 2
    신한금융투자, 리자드 스텝다운형 ELS 18785호 모집
  • 3
    하나카드, 중고차 구독 할인 서비스 카드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