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대양제지, "골심지 생산부문 분할"
입력 2019-08-14 16:47

신대양제지는 사업 전문성 강화와 책임경영체제 토대 마련을 위해 골심지 생산부문을 분할하기로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분할 후 존속회사인 신대양제지는 골심지 생산부문을 제외한 기존 사업을 맡고, 분할 후 신설되는 신대양제지반월(가칭)이 골심지 생산 부문을 맡게 된다.

분할기일은 10월 1일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