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먹통'에 "1일 연장"→멜론 로그인 오류 '침묵'…"보상·환불 여부 관건"

입력 2019-08-14 14:12

제보하기

멜론 로그인 오류, 보상 여부 관건

(출처=멜론 앱 화면 캡처)

국내 음원서비스 플랫폼 멜론이 로그인 오류 사태로 불명예에 처했다. 서비스에 적지 않은 차질이 빚어졌지만 보상 방침에 대해서는 일언반구 없는 상황이다.

14일 오후 12시 30분경 멜론 로그인 오류가 파악됐다. SNS를 중심으로 "로그인이 되지 않아 전곡 스트리밍을 할 수 없다"라는 취지의 이용자 불만이 잇따르면서다. 이후 멜론 측은 이렇다 할 입장 표명을 하지 않고 있어 소비자들의 발을 동동 구르게 하는 모양새다.

이같은 멜론의 행보는 앞서 지난 2017년 역시 스트리밍 오류 사태를 겪은 음원 플랫폼 벅스와는 상반된다. 벅스는 그해 5월 21일 2시간여 간 서버 장애로 먹통이 됐고, 벅스 운영사인 NHN은 바로 다음날 보상 방안을 발표했다. 벅스 유료 정기 이용권 사용자 전원의 서비스 이용기간을 하루 연장하는 내용이 골자였다.

멜론 역시 로그인 오류 사태로 상당시간 이용자들의 불편을 야기한 만큼 보상을 촉구하는 목소리에서 자유롭지 않은 상황이다. 이 가운데 멜론 측이 어떤 보상안을 내놓을 지가 관건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평택시 블로그,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대구→포승면 도곡리 자택 거주 20대 여성

사회 최신 뉴스

  • 1
    ‘한끼줍쇼’ SF9 로운, 분당 첫사랑 기습 고백…“지금은 헤어졌다” 솔직 당당
  • 2
    ‘마이웨이’ 김미성, 19살에 타미김과 사실혼…아들까지 숨기며 가수 활동 “미친 사람이었다”
  • 3
    ‘살림남’ 율희-최민환, 방송과 함께한 임신과 출산…잠시만 이별 “잘 다녀오겠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