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크로사, "100km/h 안팎 강풍"…북서진 경로 유지 시 韓 직격탄

입력 2019-08-14 11:38

제보하기

태풍 크로사 韓 접근중,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듯

(출처=기상청 홈페이지)

태풍 크로사가 한반도에 근접하고 있다. 현재 경로가 유지된다면 우리나라를 직접 타격하게 된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420킬로미터 인근 해상에서 북서진중이다. 특히 태풍 크로사의 진로는 지난 6일 발생 이후 북서쪽을 향하고 있어 이대로라면 한반도 남부 지방에 상륙하게 된다.

다만 태풍 크로사는 이날 오후부터 차차 오른쪽으로 경로를 꺾을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밤 9시쯤 가고시마 인근에 도착한 뒤 일본 열도를 관통하면서 북쪽으로 진로를 바꿀 거란 분석이 우세하다. 이 경우 태풍 크로사는 우리나라 동해상으로 빠져나가 독도를 지나 북상할 것으로 전망된다.

태풍 크로사의 현재 최대풍속은 시속 115킬로미터다. 일본과 한국을 지나가는 15일까지 시속 100킬로미터 안팎의 강풍이 동반될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태풍 크로사가 3일 내에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평택시 블로그,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대구→포승면 도곡리 자택 거주 20대 여성

사회 최신 뉴스

  • 1
    ‘한끼줍쇼’ SF9 로운, 분당 첫사랑 기습 고백…“지금은 헤어졌다” 솔직 당당
  • 2
    ‘마이웨이’ 김미성, 19살에 타미김과 사실혼…아들까지 숨기며 가수 활동 “미친 사람이었다”
  • 3
    ‘살림남’ 율희-최민환, 방송과 함께한 임신과 출산…잠시만 이별 “잘 다녀오겠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