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자박물관 공짜 관람”…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방문객 40만 돌파

입력 2019-08-14 09:37

제보하기

롯데제과의 과자박물관 ‘스위트팩토리’가 누적 방문객 인원으로 40만명을 돌파했다.

스위트팩토리는 2010년 3월에 개관, 해마다 약 4만명이 관람하는 등 어린이들의 견학명소로 자리잡았다. ‘스위트팩토리’가 인기를 얻는 이유는 교육과 재미요소를 동시에 전달하기 때문이다.

과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쉽게 풀어 설명한 뒤에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퀴즈풀이, 게임 등 놀이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또 시설 안에 마련된 영화관에서는 올바른 양치 습관과 관련된 애니메이션을 시청하는 등 교육적인 요소도 포함되어 있다. 여기에 견학이 끝난 뒤는 과자선물세트도 받을 수 있어 호응도가 높다.

스위트팩토리 견학 신청은 롯데제과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며 매월 1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다음 달의 예약을 받는다. ‘스위트팩토리’는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진행되며 평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까지 1시간 단위로 1일 6회를 진행된다. 단, 토요일에는 오후 2시까지 4회 운영된다. 시간당 관람인원은 최대 30명이며, 5세 이상 어린이부터 초등학생 6학년까지 입장이 가능하다.

롯데제과는 스위트팩토리가 국내 최초의 애듀테인먼트(edutainment) 과자박물관이라는 점에 자부심을 갖고 앞으로도 어린이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명소로 이어지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천안 시민들 '불안 고조', 왜?…우한 교민, 전세기 이동 후 천안 격리되나?
  • 2
    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옵디보와 병용 임상 완료
  • 3
    중국 우한 교민→천안 격리설에 청와대 국민청원 등장…"결사반대"

기업 최신 뉴스

  • 1
    사스ㆍ메르스 사태 당시 산업계는 어떻게 대응했나?
  • 2
    눈 앞에 닥친 정의선의 고민…‘차량 공유’ 발목 잡을 바이러스 증후군
  • 3
    [종합] ‘우한 폐렴’에 산업계 ‘초비상’…위기복합대응 총력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